>

静かに朝は
by ABYSS
실패는 결코 초라하지 않다



어제 쇼트트랙 최민정의 울먹임, 오늘 피겨 스케이팅 김규빈의 눈물. 그간의 수고, 노력, 애씀이라 위로하고 싶지 않았다. 그저 충분히 뭉클했고, 충분히 감동적이었으며, 충분히 아름다웠다. 좌절과 실패가 꼭 초라하기만 한 건 아니다. 
by ABYSS | 2018/02/14 10:42 | Publicité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monoresque.egloos.com/tb/3572863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


카테고리
최근 등록된 덧글
저도 보고 마음이 움직였던 ..
by ABYSS at 07/28
유려한 글이었습니다. 잘 ..
by 지노 at 07/25
그거와 별개로 저는 안보는게..
by fallen at 04/03
최근 등록된 트랙백
プラダ リュック
by メンズ ルブタン 3n%0 9c%h ..
toms skor rea
by コーチ 新作
http://helenmccrory.org/
by
포토로그
이전블로그
이글루링크
rss

skin by 이글루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