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静かに朝は
by ABYSS
최첨단 청춘의 이케멘, 스다 마사키 스페셜


어떤 도시는 누군가를 얘기할 가장 먼저 떠오르기도 하고, 누군가는 어떤 영화 없이 얘기할 없기도 한다. 좀처럼 기억할 없는 어느 , 카고시마에서 영화 '세토우츠미' 오사카를 배경으로 칸사이 방언의 대사를 주고받기만 하지만, 나는 영화를 때마다 카고시마에서의 여름 날을 떠올릴 밖에 없다. 내가 스다 마사키를 만난 영화에서의 쓸모없는 나절 때문이고, 그렇게 10, 스다 마사키는 일본 영화계에 돋보이는 배우가 되었다. 좋아하는 배우의 영상을 모으고, 좋아하는 영화의 구석을 파헤치고, 좋아하는 시간의 기억을 더듬는 , 줌의 쓸모도 없는 '짓들'이지만, 살다보니 쓸모없이 굴러가는 시간들이 빛내는 순간도 분명 내게 지나간다. 비슷하게 다른 길을 가고 있어도, 스다와 이케마츠 소스케는 전혀 다른 기억 속에 머물고, 쓸모 없는 시간을 살기 위해 애써야 하는 나의 시간이 조금은 영화였으면 좋겠다. 스다 스페셜 티저 2 올라왔습니다. 구경하세요🔜




by ABYSS | 2019/05/14 12:45 | Culture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monoresque.egloos.com/tb/358625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


카테고리
최근 등록된 덧글
인사 감사드립니다. 오늘 마..
by ABYSS at 01/25
안녕하세요. 첫 방문으로 ..
by 스카라드 at 01/23
아, 그렇게 보이는군요. 이..
by ABYSS at 11/22
최근 등록된 트랙백
プラダ リュック
by メンズ ルブタン 3n%0 9c%h ..
toms skor rea
by コーチ 新作
http://helenmccrory.org/
by
포토로그
이전블로그
이글루링크
rss

skin by 이글루스